6월 12, 2024
'제2의 비'로 불리다 37살 나이에 세상 떠난 가수, 사망 원인 들어보니...
‘제2의 비’로 불리다 37살 나이에 세상 떠난 가수, 사망 원인 들어보니…

 

데뷔 초 ‘제2의 비’로 불리던 청림

37세 대장암 투병 끝 세상을 떠났다.

성남영생원에 안치될 예정

관련기사 내용 : https://tenasia.hankyung.com/topic/article/2023072121464

 

출처 : 스타 골든벨 출연 당시 사진
출처 : 스타 골든벨 출연 당시 사진

 

더 많은 정보 더 많은 이슈 → https://yeomsm.com/

 

가수 겸 배우 청림이 대장암 투병 끝에 세상을 떠났다. 향년 37세.

보도에 따르면 청림은 대장암 투병 으로 지난 19일에 숨을 거두었다고 한다.

청림의 빈소는 강남세브란스병원 3호실에 마련 됐으며 발인은 21일 오전9시이다.

청림은 1986년 생으로 2004년 드라마 ‘미안하다 사랑한다’로 데뷔했다.

이후 2009년 3월 EP앨범 ‘Step’을 발매하며 가수로 활동을 시작했다.

 

출처 : YouTube@Stone Music Entertainment
출처 : YouTube@Stone Music Entertainment

 

그는 데뷔 초 현란한 춤 솜씨와 매력적인 미소, 악바리 근성까지 흡사

의 데뷔 초기 모습을 보는 듯 하여 ‘제2의 비‘라는 애칭을 얻으며 주목 받았다.

청림은 드라마 ‘드림’, ‘웃어요 엄마’ 등에 출연했다.

청림은 2010년 케이블채널 트렌디 음식 예능 ‘이수근의 게릴라 키친‘에 MC로 발탁되어

활동한 이후 연예계 활동은 하지 않았다.

그러나 지난 2020년 한 유튜버 채널을 통해 비췄는데

당시 오토바이 업체 영업 사원으로 근무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한편 고인은 경기도 성남영생원에 안치 될 예정이다.

 

※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