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12, 2024

서이초등학교 교사 자살 사건 진실은..

 

서이초등학교
서이초등학교

 

정말 말도 안되는 일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초등학교 교사를 학생이 폭행한 사건도 있었는데 이제는 현 대한민국 교권이 무너진지는 이미 오래전 이라고 생각을 했지만

부임한 지 5개월도 채 되지 않은 1학년 담임선생님이 서이초등학교 에서 스스로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는

너무 슬픈 소식이 전해지면서 충격을 더 하고 있습니다.

사건이 일어난 것 은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서이초등학교 라고 하는데

소문이 무성하고 정확한 사인과 이유에 대해서는

엠바고라는 얘기까지 돌 정도로 힘 있는 집안의 자식이라는 얘기가 오고 가고 있습니다.

서이초등학교
서이초등학교

 

아파트 명칭과 3선 의원 출신 이라는 등 뉴스기사가 소극적으로 나오는 등 학교에서 쉬쉬 한다는 등의 이야기로 더 의문을 가지고 있습니다.

근무하던 20대 초반의 신입 교사가 스스로 생을 끝내는 비극적인 사건이 발생한 일은 많은 의문점과 정확한 사실규명이 필요 할 듯 보입니다.

이번 사건은 경찰은 조사를 하고 있지만 상당히 소극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으며 여러 추측들이 난무하며, 특히 이 교사의 친척으로 추정되는 글이 주목을 받고 있는것도 사실 입니다.

학교측이 이 사실을 뒤늦게 발견하여 경찰에 전달하였으며, 발견 장소에서는 유서 같은 것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하는데 유서 또 한 있다는 이야기들이 돌고 있는 상황 입니다.

서이초등학교 관련내용
서이초등학교 관련내용

 

일단 학생들이 등교를 하기전에 A씨를 발견을 하여 현장을 직접 본 학생은 없다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지만

이마저도 사실이 아니라고 추측이 되고 있는 상황이라 경찰은 정확한 시점과 상황 등을 면밀히 조사를 하고 있다고 합니다.

 

서이초등학교 관련내용
서이초등학교 관련내용

 

A씨는 이 학교에서 처음으로 근무하게 된 신입 교사였으며, 이번 학기에는 1학년 반의 담임교사로 재직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최근에는 학교에서 발생한 학교폭력 사안을 담당하는 업무도 같이 병행을 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서이초등학교 관련내용
서이초등학교 관련내용

 

서울시 교육감 조희연 은 이날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서초구의 한 초등학교에서 교사가 교내에서 스스로의 생을 끝내는 불행한 사건이 있었다”며

“경찰이 사망의 정확한 원인 규명을 하기 위해 조사 중” 이라고 전하기도 하였습니다.

 

서이초등학교 관련내용
서이초등학교 관련내용

 

한편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A씨가 학교폭력 관련 업무를 담당하면서 학부모로부터의 고의적인 민원으로 힘들어했다는 주장이 널리 퍼지고 있습니다.

관련 기사 내용 https://www.wikitree.co.kr/articles/871715

온라인 상에서는 A씨가 학부모의 민원으로 힘들어했다는 주장이나,

특정 학부모 및 정치인의 의한 지속적인 압박과 악성 민원 의혹 등이 제기 되고 있는 상황인데 이 모든 사항들은 진상조사 및 수사를 통해 확인 될 것 입니다.

제대로 된 수사가 진행이 될지는 앞으로도 관심있게 지켜봐야 할 것 입니다.

20대 젊은 선생님이 학교에서 얼마나 억울 하셨고 힘들었으면 그랬을까.. 하는 너무 가슴 아픈 일 입니다.

이번 사건으로 인하여 학교 정문 앞에는 선생님을 추모하는 분들이 많이 다녀가고 있다고 합니다. 

서이초등학교 추모
서이초등학교 추모
서이초등학교 추모
서이초등학교 추모
서이초등학교 추모
서이초등학교 추모
서이초등학교 추모
서이초등학교 추모
서이초등학교 추모
서이초등학교 추모

 

더 많은 정보 더 많은 이슈 → https://yeomsm.com/

 

한편 학교 측 의 공식해명은 언론에 의해 보도가 되고 있습니다.

서이초등학교 “숨진 교사 학폭업무 담당 아냐… 정치인 가족 연루 안 돼”

서울 서초구 서이초등학교에서 20대 신규 교사가 극단적 선택을 한 원인을 두고 ‘학교폭력 업무를 담당해 힘들어 했다’거나 ‘학폭 사안으로 유력 정치인인 학부모의 악성 민원에 시달렸다’는 의혹이 일자 학교 측이 ‘사실 무근’이라고 해명에 나섰다.

논란이 일자 학교 측이 세간에 알려진 것과 달리 이 교사가 학교폭력 업무를 담당하지 않았고, 학급에 유력 정치인 일가족이 있지도 않다고 밝혔다.

서이초등학교는 20일 학교장 명의의 입장문을 내고 “고인의 담당 업무는 학교폭력 업무가 아닌 나이스 권한 관리 업무였교, 이는 본이이 희망한 업무”라고 밝혔다. 이러 “해당 학급에서는 올해 학교폭력 신고 상황이 없었고, 학교폭력과 관련해 해당 교사가 교육지원청을 방문한 일도 없었다”고 덧붙였다.

학교 측은 또 “고인의 담임 학년은 본인의 희망대로 배정된 것”이라며 올해 1학기가 시작된 이후 해당 교사의 담당학급이 교체된 적도 없고, SNS에서 거론되는 정치인의 가족도 이 학급에 없다는 사실을 확인 했다고 밝혔다.

학교 측은 “돌아가신 선생님은 학생에 대한 사랑과 책임감 강한 모습으로 늘 웃으며 열심히 근무했다”며 “2023년 3월에 임용된 신규교사 였지만 꿋꿋하게 맡은 바 소임에 대해 열정을 보여줬고, 아침 일찍 출근해서 학생과의 하루를 성실히 준비하시는 훌륭한 교사였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상이 고인과 관련된 정확한 사실”이라며 “무리한 억측과 기사, 댓글 등으로 어린 학생들이 상처받지 않고 교사의 명예가 실추되지 않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18일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이 학교 1학년 담임교사가 학교폭력 업무를 담당해 힘들어 했고, 학급에서 발행한 학폭 사안 등으로 유력 정치인인 학무보의 악성 민원에 시달리다가 극단적 선택을 했다는 소문이 퍼졌다.

경찰은 자세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으며 서이초교 측은 경찰 수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고 있다고 밝혔다.

 

앞의 글 들의 정보나 내용 전달도 중요 하지만,

정확한 정보와 정확한 진상 규명, 사건 경위가 나오기 전의

카더라 정보는 개인적으로 고인의 대한 예우 와 배려는 아닌듯 하다…

개인의 생각과 발언은 중요하다고 생각을 하나

고인에 대한 명예와 그에 걸맞는 예우를 바라며

아이들이 선생님을 그리워 하며 생각하는 만큼 추모하며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