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16, 2024

” 2021년 암 판정…” 오늘 (10일) 새벽, 윤도현 인스타에 갑자기 올린 글

  • YB밴드 가수 윤도현이 암 투병 후 완치라는 근황을 전했다.
▲ 가수 윤도현 사진
▲ 가수 윤도현 사진

 

10일 윤도현은 SNS에 “드릴 말씀이 있어서 야심한 밤 용기를 내어 말씀드린다

2021년 뮤지컬 ‘광화문연가’ 연습이 막 시작될 무렵 건강검진 후 암이란 말을

듣게 되었다. 정말 많이 놀랐지만 받아들이고 치료를 열심히 시작했다”며

2년 동안 암 치료를 했다고 밝혔다.

 

▲가수 윤도현 인스타그램 사진
▲가수 윤도현 인스타그램 사진

 

그러면서 “약물 치료 2주… 그러나 실패… 그래서 방사선 치료 결정 후 한달 좀

모자르게 매일 아침 병원에 가서 좀 힘들게 치료를 했다. 암이라는 것을

듣는 순간 앞이 깜깜해 졌지만 세상에 알리지 않기로 했다. 팬분들은 충격도

받으실 것 같고, 천하의 윤도현이 암 이라니 저희 부모님께도 알려드린지

얼마 되지 않았다”며 가족에게도 최근에야 암 치료를 받은 것을 알렸다고 전했다.

 

▲오늘(10일) 새벽, 윤도현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
▲오늘(10일) 새벽, 윤도현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

 

 

윤도현은 “이틀 전 약 3년간의 투병을 마치고 드디어 암세포 완치 판정을 받았다”고

완치 소식을 전하며 “태어나 죽음이란 것을 처음으로 진지하게 고민했다. 정말 수많은

생각에 잠겨 혼자 울기도 해보고 방사선 치료때문에 몸이 힘들어도 억지로 웃어보고

스케쥴을 견뎌보기도 하면서 참 많은 교훈을 얻었던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오늘(10일) 새벽, 윤도현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
▲오늘(10일) 새벽, 윤도현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

 

 

윤도현 암투병 관련 언론기사

https://www.khan.co.kr/culture/culture-general/article/202308100950001?utm_source=urlCopy&utm_medium=social&utm_campaign=sharing

 

▲오늘(10일) 새벽, 윤도현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
▲오늘(10일) 새벽, 윤도현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

 

 

이어서 “실제로 암을 겪어보니 암보다 부정적인 마음이 더 위험한 것이라는걸

뼈저리게 느꼈다. 저도 3년이 정말 길고 지루하게 느껴졌다. 여러분은 공포와 고립을

택하지 마시고 그저 하루하루 최선을 다해 치료하고 건강을 찾기위해 노력하면

그만이다. 지지않겠다는 약속 부탁드린다”며 방사선 치료 첫 날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을 공개한 윤도현은 “혹시 완치되면 사진 올리고 기쁜 소식과 함께 희망을

전해 드리고 싶어 달랑 하나 찍어놨는데 올릴수 있게 되어서 너무 감사하다.

희망을 잃지 말라”고 덧붙였다.

 

더 많은 정보와 이슈 홈페이지 바로가기 → https://yeomsm.com/

 

윤도현의 기타 정보내용

  • 유희열과 친구 사이다. 윤도현이 빠른 1972년 생이라서 유희열은 (그냥 1971년생)과 친구라는 말이다. 원래는 윤도현이 유희열한데 선배 또는 형처럼 얘기했고 존댓말을 사용했다고 한다. 그런데 어느 날 한 사람이 둘이 친구 아니냐라고 얘기했고 어찌하다 보니 그 때부터는 친구 사이로 지내고 있다고 한다. 참고로 유희열과 윤도현은 둘 다 1994년에 데뷔했다.
  • 강산에와도 절친한 사이로 알려져 있다. 무명 시절 만났던 친구 김C와 함께 강산에를 많아 따랐다고 한다. 참고로 소속사도 다음기획(현 디컴퍼니)이라고 같은 회사였는데 2018년 기준 강산에는 다른 소속사로 이적했다. 확실한 것은 윤도현에게 염감을 준 선배 가수가 강산에 라는 것, 목소리가 비슷하단 사람도 있는데 들어보면 강산에가 좀 더 중후한 톤이라는 차이는 있다.
  • 공연 시 기타는 물론이고 키보드나 하모니카 등의 악기를 연주하기도 한다. 비트박스도 수준급이며 전천후 만능 록커다.
  • 1994년 데 뷔 동기와 동시에 친구 사이인 다른 연예인으로는 김경호가 있다. 실제로 윤도현의 티비 프로 내지 라디오 방송에 얼굴을 자주 비추는 편이었다. 또하 과거엔 윤도현 콘서트 게스트로 등장한 적도 있었다. 여담으로 김경호도 1971년생이지만 윤도현이 빠른 1972년생인 관계로 친구로 그냥 지낸다고 한다. 또 당시에 어느 정도 둘이 라이벌 기운이 있었다고 한다.
  • 나이가 믿기지 않을 정도로 옷태가 잘 받는다.
  • 1박 2일 백두산 편에서 김C가 말하기를, 원래 경기도 파주에서 살다가 독립하여 살았던 곳이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장항동 이다.
  • 판타스틱 듀오에서 밝히길, 전인권을 존경한다고 한다.
  • 2000년 경에 4집으로 YB를 해체하고 개 분양업에 잠시 몸을 담았던 적이 있었다. 그런데 3개월정도 전념하던 중 4집 수록곡 ‘너를 보내고’가 인가를 끌자 소속사 사장이 다시 음악을 하자고 해서 접었다고 한다. 그리고 키우던 개들은 팔기가 그래서 전부 친구들에게 분양해 줬다고 한다.
  • 2002년 월드컵 당시 ‘오 필승 코리아’가 대박을 치면서 국민 밴드 비슷하게 되어버려 비주류 장르인 콕커임에도 불구하고 CF 광고 모델로도 많이 활동하게 된다. 4개월간 10억 CF, 하지만 록 하면 따라오는 ‘저항’ , ‘비주류’같은 선입견이 있다보니 광고 많이 찍었다고 YB의 안티를 자처하는 사람들이 생기기도 했다. 다만 CF를 받을 때 나름의 생각을 가지고 받는 듯하다. 코카콜라에서 8억원짜리 CF가 들어온 적이 있었는데(실소득은 약 10억원 이상) 그런데 거절했다고 한다.
  • 윤도현이 축구에 대한 진지한 애정이 없으면서 월드컵을 이윤 추구로 이용한다고 비판하는 축구팬들도 있다. 사실 윤도현 본인도 ‘오 필승 코리아’가 너무 떠버려서 밴드에 너무 축구 이미지가 씌워지는 것에 대해서 부담스럽다는 것을 토로를 한 적도 있다. 아무튼 이미지를 벗긴 힘든지,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응원가도 맡았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